1. This site uses cookies. By continuing to use this site, you are agreeing to our use of cookies. Learn More.
  2. Greetings Guest!!

    In order to combat SPAM on the forums, all users are required to have a minimum of 2 posts before they can submit links in any post or thread.

    Dismiss Notice

EM Announcement 리턴 투 브리타니아 캠페인 개시

Discussion in 'Arirang EM Forum' started by EM Hanarin, Sep 30, 2014.

  1. EM Hanarin

    EM Hanarin UO Event Moderator
    UO Event Moderator UO Event Moderator

    Joined:
    Dec 28, 2013
    Messages:
    181
    Likes Received:
    7
    news_return_to_britannia.png

    여러분이 처음으로 브리타니아에 발걸음을 내딛는 사람인지, 아니면 이미 한 때 브리타니아를 거닐었던 사람인지 상관없습니다. 블랙쏜 왕은 여러분을 따뜻하게 환영하기 때문이죠! 여러분은 브리타니아의 수 많은 명소를 방문할 수도 있고, 브리타니아에서 무슨 일이 일어났었는지 탐험해볼 수도 있을겁니다. 도시 은행은 여러분들과 거래하고, 교류하기 위해 항상 만반의 준비를 갖춰놓고 있습니다.

    마을 포고꾼들이 최신 소식들을 외치는걸 주의깊게 들어보세요. 아니면 도시 총독이 공표하는 도시 공공 게시판을 확인해보세요. 또 신 해이븐과 루나 은행에서는 길드 홍보처가 마련되어 있으니, 다른 사람과 같이 게임을 플레이하길 원하시거나, 도움이 필요하시다면 한 번 방문해보세요. 브리타니아의 많은 사람들이 여러분을 반길겁니다!

    브리타니아를 여행하면서, 저희가 새롭게 도입한 악덕 대 미덕 시스템을 확인해보는 것도 잊지 마세요. 이전 퍼블리쉬 86 패치 노트를 확인하시면 이 시스템에 대해서 구체적으로 알아보실 수 있습니다. 뿐만 아니라 저희는 게임 내에서 소소한 게임 질문들이나 어려운 부분을 최대한 도와드리기 위해 조언자 시스템을 도입하였습니다. 만약 여러분이 게임을 하시는데 어려움을 겪으신다면, 페이퍼돌이나 게임 상단의 <도움> 버튼을 클릭하신 뒤에 맨 위에 있는 “조언자에게 연락하기 (Contact to Advisor)”를 누르세요. 더 나아가 저흰 비범한 플레이어 중 한 명과 같이 3D 클라이언트에 획기적이고 새로운 UI를 도입하였습니다.

    만일 여러분이 브리타니아에 방문한지 오랜 세월이 되었다면, 더 자연스럽고 빠르게 물살을 가르며 헤쳐나가는 성난 파도 확장팩을 통해서 새로운 해양 모험을 제공하고 있다는 것도 잊지 마세요. 이제 바다로 나아가보세요! 게다가 집에도 더 많은 장식물들이 생겼습니다. 왕의 수집품 부스터 팩을 구입하셔서 왕처럼 집을 꾸며보세요! 여러분이 브리타니아를 떠나고 난 뒤, 이 땅에는 그야말로 무궁무진한 변화가 있었습니다. 이 모든걸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놓치지 마세요.

    여러분이 만약 게임을 하면서 잘 모르거나, 잊은 부분이 있다면 플레이어 가이드도 참고해보세요. 만약 계정을 되찾는 방법이나 계정 상태를 업데이트하는 방법에 대해서 궁금하시다면, 저흰 유투브에 어떻게 하는지 여러분이 쉽게 따라하실 수 있도록 비디오 튜토리얼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여러분이 할 일은 그저 3D나 2D 클라이언트 둘 중 하나를 선택해서 다운로드한 뒤에 게임을 즐기시면 됩니다.

    리턴 투 브리타니아는 미동부시각으로 2014년 10월 1일 수요일 (한국 시각으로 10월 2일 목요일)부터 시작한다는걸 잊지 마세요. 이 캠페인은 미동부시각으로 2014년 10월 31일 (한국 시각으로 11월 1일)까지 30일동안 지속되는 프로모션입니다.

    울티마 온라인을 사랑해주셔서 감사드립니다! 브리타니아여 영원하라!

    EM Hanarin: 여러분이 돌아오길 바라는 간절한 마음에 음악을 하나 들려드리고 싶네요!

     
    #1 EM Hanarin, Sep 30, 2014
    Last edited: Sep 30, 2014